대전산단 입주기업 '새단장' 리모델링 사업 열렬호응 > 관리공단소식

본문 바로가기

관리공단소식

관리공단소식

대전산단 입주기업 '새단장' 리모델링 사업 열렬호응
| 19-05-22 10:14 | 조회수 : 161
관리공단소식

본문

대전산업단지 내 입주기업을 대상으로 노후시설을 리모델링 해주는 사업이 높은 호응을 얻고 있다.

대전산업단지관리공단은(이하 대전산단) 사업 시행 2개월여 만에 '근로환경 개선 사업'이 조기 종료됐다고 21일 밝혔다.

이 사업은 3월 1일 이후 근로자를 채용한 입주기업에게 신입사원 1명당 최대 1000만원을 지원하는 내용 등을 담고 있다. 한 기업당 최대 2000만원까지 받을 수 있다.

대전산단은 확보한 사업비 3억원이 소진될 때까지 신청 접수를 받은 결과 총 15곳 업체를 선정했다. 전문가 3명으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이 1차 서류평가와 2차 현장점검 등 절차를 거쳐 업체를 선정했다.

선정된 업체들은 이 지원금을 가지고 화장실이나 휴게실 등을 보수하는 데 사용할 수 있다. 9월이면 모든 업체들의 시설 공사가 끝날 예정이다. 현재는 2곳이 공사가 끝났다.

노후시설 개선 시급성 등을 기준으로 봤을 때 상대적으로 우선 순위에 밀린 업체들은 심사에서 떨어져 아쉽다는 반응이다.

대전산단 관계자는 "많은 업체들에게 혜택을 주고 싶지만 한정된 예산으로 운영되다 보니 한계가 있다"고 아쉬움을 전했다. 1969년부터 약 50년간 운영된 대전산단은 노후화가 심해 산업환경 개선이 시급한 상황이라 많은 업체들이 관심을 보였다.

이 사업은 대전세종지역인적자원개발위원회(인자위)가 지자체에 제안하면서 처음 추진됐다. 이후 대전시가 고용노동부와 협의를 진행해 사업이 본궤도에 올랐다. 예산은 3억원(국비70%·시비30%)으로 정해졌다.

이 과정에서 대전산단은 인자위에 사업계획서 등을 제출해 올해 1월 수행기관으로 선정됐다. 당초 예산 6억원을 신청했지만 절반으로 조정됐다. 대전산단 관계자는 "기업들의 호응에 비해 생각보다 예산이 너무 적게 배정이 돼서 아쉽다"며 "앞으로 이런 부분이 활성화 됐으면 좋겠다"고 토로했다.
2019.05.22
충청신문 박진형기자 ​
기사출처 : http://www.dailycc.net/news/articleView.html?idxno=541437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